새해 첫날의 사랑노래

새해 첫날의 사랑노래

이현수 0 723

새해 첫날의 사랑노래 / 정연복


 


하루


또 하루가 모여서


 


달이 되고


계절이 변하듯


 


사랑의 시냇물


졸졸 흐르고 흘러


 


사랑의 강물 되고


또 깊은 바다에 닿으리니


 


새해 새 날의 빛으로


맑게 씻긴 내 가슴속에


 


겨자씨같이 작은


사랑의 씨앗 하나 심으리

0 Comments
제목
Category
State
  • 오늘 방문자 6,617 명
  • 어제 방문자 7,337 명
  • 최대 방문자 10,767 명
  • 전체 방문자 4,387,470 명
  • 전체 게시물 3,285,873 개
DNS server, DNS service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